default_setNet1_2

불법촬영 근절 캠페인 실시

기사승인 2017.10.12  20:20:34

공유
default_news_ad1

- 연천경찰서

   
연천경찰서는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전곡시외버스터미널, 전곡역 등 공중화장실에서 발생하는 카메라 불법촬영(몰카) 범죄 근절을 위한 합동 점검 및 캠페인 등을 전개하며 범죄예방에 나섰다.

이번 활동은 최근 늘어나는 화장실, 목욕탕 등에서의 몰카 범죄에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이날 연천경찰서 생활안전계와 여성청소년계 직원 10명(몰카범죄 전담팀)은 카메라 전파탐지기와 렌즈형 탐지장비 등 최신장비를 이용해 전곡시외버스터미널과 전곡역, 대중목욕탕에서 몰래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했다.

이후 안전한 것으로 확인되면 ‘몰래카메라 안심존’ 스티커를 부착했다.

또 이들은 터미널 주변 거리에서 범죄예방 전단지를 배포하며 시민들에게 몰카 범죄예방법을 홍보했다.

서민 연천경찰서장은 “화장실뿐 아니라 공중이 이용하는 찜질방, 숙박업소까지 지속적으로 점검하여 모든 군민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천=김항수기자 hangsookim@

김항수 기자 hangsookim@hanmail.net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