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장제원-백혜련, ‘미투 커넥션’ 설전

기사승인 2018.03.13  20:48:21

공유
default_news_ad1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오른쪽)이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안미현 검사와 민주당 백혜련 의원(왼쪽) 사이에 커넥션을 주장하며 설전을 벌이고 있다./연합뉴스

연합뉴스 admin@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