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강화도 청년 창업·취업의 날개 펴라

기사승인 2018.05.17  20:58:55

공유
default_news_ad1

- 청춘마을 개관 교육생 모집
목화재배 등 현실적모델 창출

   
지역 실정에 맞는 청년 일자리 모델을 창출하기 위한 ‘강화 청춘마을’(사진)이 17일 문을 열었다.

인천시 강화군 불은면 불은농촌문화센터에 위치한 청춘마을은 주로 청년층을 대상으로 창업·취업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다음달 7일까지 교육생 40명을 모집한다.

청춘마을은 다음달 21일부터 9월9일까지 불은농촌문화센터에서 10주 과정으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9∼11월에는 실습과 창업 컨설팅을 진행하며 실질적인 창업과 취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교육 분야는 강화도에서 적용하기 쉬운 업종들이 우선으로 채택돼 ▲수제맥주·천연발효빵·막걸리 등 자연발효 기술 ▲화문석 직조, 돌담 쌓기, 친환경 목공 등 생활 기술 ▲문화디자인, 스마트폰 영상 제작 등 문화 기획 ▲초음파 농법, 목화 재배 등 대안 농법 등 4개 분야로 나눠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강화군은 인구 6만8천명 중 65세 인구가 약 30%에 이를 정도로 고령화 비율이 높아 청년 탈지역화 현상이 심각하다”며 “이에 청년층을 위한 일자리 창출 및 취업 지원을 위해 청춘마을 운영을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청춘마을 운영비 5억7천만원은 인천시와 고용노동부가 분담하고 교육 프로그램은 진강산마을교육공동체가 위탁 운영한다.

/이정규기자 ljk@

이정규 기자 ljk@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