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4.5℃
  • 맑음서울 3.3℃
  • 안개대전 2.4℃
  • 박무대구 4.4℃
  • 흐림울산 8.6℃
  • 박무광주 4.3℃
  • 구름조금부산 9.8℃
  • 흐림고창 3.9℃
  • 흐림제주 10.8℃
  • 맑음강화 0.7℃
  • 흐림보은 2.1℃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4.2℃
  • 흐림경주시 6.9℃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추추트레인' 추신수 한국으로…연봉 27억원에 신세계 입단

신세계 지명권 이용, 1호 선수로 추신수 영입
연봉 중 10억원 사회공헌활동에 사용 예정
추신수 “신세계 방향성과 정성이 결정에 큰 힘”
신세계 “포지션 논의 중…공격력 강화 목적”

 

SK와이번스를 인수한 신세계가 1호 선수로 ‘추추트레인’ 추신수를 영입했다.

 

신세계그룹은 23일 메이저리그 자유계약 선수 신분인 추신수와 연봉 27억 원에 입단 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추신수는 연봉 중 10억 원을 사회 공헌활동에 사용하기로 했으며, 구체적인 사회 공헌활동 계획은 구단과 협의 중이다.

 

추신수는 지난 2007년 4월 2일 열린 해외파 특별지명에서 1순위로 SK와이번스의 지명을 받았으며, SK를 인수한 신세계그룹은 지명권을 이용해 1호 선수로 추신수를 영입했다.

 

신세계는 추신수 영입을 원하는 인천 팬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영입을 추진한 결과, 최종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신세계그룹은 영입을 통해 팬들에게 더 즐거운 경기를 제공함은 물론, 명문 구단의 부활에도 큰 보탬이 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부산고를 졸업한 추신수는 2001년 미국에 진출해 시애틀 매리너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신시네티 레즈, 텍사스 레인저스 등을 거치며 성공적인 메이저리그 커리어를 보냈다.

 

추신수는 “작년에 부상으로 아쉽게 시즌을 마감했다. 메이저리그 몇 개 팀에서 좋은 조건으로 제안했으나 마음속에 늘 KBO리그에 대한 그리움이 있었다”며 “한국행이 야구 인생에 새로운 전기가 되는 결정이어서 많은 고민을 했지만, 신세계 그룹의 방향성과 정성이 결정에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신세계 야구단 측은 “팀의 공격력 보강을 위한 영입이다. 현재 포지션에 관한 사항은 논의 중에 있다”고 밝혔다.

 

한편, 추신수는 오는 25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할 예정이며, 귀국 후 간단한 기자회견을 가진다. 이후 2주간의 자가격리를 진행하며, 자가격리를 마친 후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 경기신문 = 김도균 수습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