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화)

  • 맑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22.1℃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22.1℃
  • 맑음대구 22.0℃
  • 구름조금울산 17.2℃
  • 맑음광주 21.0℃
  • 구름조금부산 16.9℃
  • 맑음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19.1℃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20.6℃
  • 맑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19.0℃
  • 구름많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신규확진 797명, 사흘 연속 700명대…106일만에 최대

 

23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797명이라고 중앙안전재난대책본부가 밝혔다.

 

전날(735명)보다 62명 증가하면서, 사흘 연속 700명대를 이어갔다.

 

지난 1월 7일(869명) 이후 106일 만의 최다 기록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758명, 해외유입이 39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198명, 경기 290명, 인천 10명 등 수도권이 총 498명으로, 전체 지역발생의 65.7%를 차지했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치면 서울 204명, 경기 298명, 인천 10명 등 수도권에서 51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전국 곳곳에서 가족·지인모임, 학교·학원, 회사·직장, 음식점 등 거의 모든 일상 공간에서 크고 작은 집단감염이 끊이지 않는 데다 지역사회에 '숨은 감염자'도 계속 누적되고 있어 앞으로 확진자 규모는 더 커질 가능성이 높다.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이날 오전 중대본 회의해서 방역지침 준수를 거듭 강조했다.

 

그는 "전반적으로 방역수칙 위반건수가 작년 10월 일평균 10건 수준이었지만 올해 3월 이후부터는 일평균 60건 이상 발생중이고, 유증상자 임에도 불구하고 근무 또는 다중시설을 이용하여 확진된 경우가 2~3월 전체 집단감염의 1/4을 차지하는 등 방역수칙 미준수로 인한 확산이 계속 점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방역수칙 미준수는 방역통제를 어렵게 하고 방역이 제대로 잡히지 않을 경우 이는 더 강한 방역조치와 국민 추가불편으로 이어진다"며 "우리 공동체를 위해 우리 각자가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것이 기본이자 가장 절실하게 요청되는 사항임을 다시 한번 상기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홍 직무대행은 선제검진, 백신접종, 시설방역 등이 제대로 이뤄지고 있는지 현장 점검이 필요하다고 지시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