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31.7℃
  • 흐림강릉 32.5℃
  • 흐림서울 32.1℃
  • 구름많음대전 35.4℃
  • 구름많음대구 33.9℃
  • 구름많음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31.7℃
  • 구름조금부산 29.4℃
  • 구름많음고창 30.4℃
  • 구름많음제주 30.9℃
  • 구름많음강화 30.6℃
  • 구름많음보은 32.9℃
  • 구름많음금산 32.6℃
  • 구름조금강진군 30.9℃
  • 구름많음경주시 32.5℃
  • 구름조금거제 29.8℃
기상청 제공

민주당, 대선정책 설계 나서… 정책준비단 본격 가동

 

더불어민주당이 22일 정책준비단을 본격 가동, 당 차원의 대선 공약 마련에 나선다. 

 

정책준비단은 박완주 정책위의장과 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을 이끄는 노웅래 의원이 공동 단장을 맡았다. 국민과 전문가를 중심으로 '100인 위원회'를 꾸려 발굴된 공약에 대한 검증 과정도 거친다.

 

민주당 대선 정책준비단은 이날 국회에서 첫 회의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송영길 대표는 "대선은 과거에 비해 선거 심판보다 미래 선택의 성격이 크다"며 "문재인 정부의 정책을 잘 승계하고 부족한 점을 보완해서 새로운 시대에 맞는 정책을 하나씩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부동산 정책을 비롯해 에너지 전환 정책 등을 하나하나 준비해야 한다"며 "국민과 전문가가 같이 하는 100인 위원회를 만들어 정책 완성도를 한층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10월 후보자 확정 시기에 맞춘 예비공약을 완성하겠다"며 "후보자와 공약 통합 절차를 갖춰 실현 가능성이 없으면 걸러내고 비합리적인 것은 조정한 최종안을 민주당 후보의 공식 공약으로 정리하겠다"고 말했다.

 

윤관석 사무총장은 "내년 대선 공약은 정책 실행력을 가장 확실히 담보한 여당 공약이 돼야 한다"며 "가능성과 책임성을 담보하는 좋은 공약을 발굴해 국민에게 홍보,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공동단장을 맡은 박완주 정책위의장은 "코로나19로 힘겨운 국민을 위한 희망을 나눌 수 있는 공약을 만들겠다"며 "연령, 직능 등 대표성을 가진 국민 100명을 선정해 우리 당이 정리한 공약 검증 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강조했다.

 

[ 경기신문 = 박진형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