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3.7℃
  • 흐림강릉 8.5℃
  • 맑음서울 6.6℃
  • 구름조금대전 6.5℃
  • 구름조금대구 8.7℃
  • 맑음울산 9.4℃
  • 구름많음광주 8.6℃
  • 구름조금부산 10.9℃
  • 구름많음고창 7.6℃
  • 흐림제주 14.8℃
  • 맑음강화 4.8℃
  • 맑음보은 2.8℃
  • 구름조금금산 4.3℃
  • 구름조금강진군 8.0℃
  • 맑음경주시 6.6℃
  • 구름조금거제 11.3℃
기상청 제공

한은 경기본부 ‘코로나19 중기 지원금’ 만기 6개월 연장

 

한국은행 경기본부가 코로나19 경영난을 겪는 경기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한시적 금융지원을 연장한다.

 

27일 한은 경기본부는 코로나19 피해기업지원 자금의 금융기관 대출 취급기한을 6개월 연장해 이달 말이던 종료시한을 다음해 3월말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한은 경기본부에 따르면 한은 경기본부로부터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자금 2조3700억원을 이용한 중소기업은 이달 배정 기준 총 1만6515개에 달하며, 업체당 지원한도는 최대 5억원이다.

 

한은 경기본부는 ‘경기 지역 내 제조업 경기는 개선됐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조치 장기화 등의 영향으로 서비수업 부진이 지속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에 따라 한은 경기본부는 서비스업 영위 업체를 중심으로 지원하되, 경영난을 지속해서 겪는 일부 제조업도 지원키로 결정했다.

 

이번 지원에서 한은 경기본부는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자금’과의 중복수혜를 혀용해, 소상공인 지원에도 집중한다고 덧붙였다.

 

한은 경기본부 측은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지원은 코로나19 피해업체의 금융접근성 제고 및 이자부담 경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은행 대출취급일 기준 지원 시행일은 다음달 1일부터이며, 대출가능여부 문의는 거래금융기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경기신문 = 현지용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