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21.7℃
  • 맑음대전 20.0℃
  • 맑음대구 24.1℃
  • 맑음울산 21.0℃
  • 맑음광주 21.9℃
  • 맑음부산 22.6℃
  • 맑음고창 17.2℃
  • 맑음제주 21.8℃
  • 맑음강화 17.4℃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21.0℃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경기도소방, 이재민 임시주거시설 83곳 긴급 화재안전점검 실시

소방특별조사관 112개조 230명 투입
소방시설 유지‧관리상태 확인 등 추진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침수 피해가 발생한 경기지역 이주민 임시주거시설 83곳을 대상으로 18일부터 26일까지 긴급 화재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경기지역 이재민은 637가구 1260명으로, 도내 주민센터와 공공시설, 마을회관 등 이재민 임시주거시시설 83곳에 분산돼 생활하고 있다.


도 소방재난본부는 소방서 소방특별조사관 112개조 230명을 투입해 ▲임시주거시설 주변 소화기 비치 및 화재위험요소 확인 ▲소방시설 및 피난‧방화시설 유지‧관리상태 확인 ▲이재민에 대한 화재안전 예방교육 ▲임시주거시설 관계자 화재안전컨설팅 실시 등을 추진한다.


특히 임시주거시설 주변 화재예방순찰도 강화할 방침이다.


남화영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장은 “이재민들께서 잠시나마 안전하게 머무실 수 있도록 임시주거시설 화재안전점검을 추진하게 됐다”며 “생활 터전을 잃은 이재민들의 아픈 상처를 조금이나마 보다듬을 수 있는 경기도소방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정창규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