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흐림동두천 -3.8℃
  • 구름많음강릉 3.0℃
  • 구름많음서울 -2.6℃
  • 흐림대전 0.8℃
  • 흐림대구 5.9℃
  • 흐림울산 6.5℃
  • 흐림광주 6.0℃
  • 흐림부산 7.0℃
  • 구름많음고창 4.6℃
  • 흐림제주 9.7℃
  • 흐림강화 -3.8℃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1.5℃
  • 맑음강진군 7.4℃
  • 흐림경주시 5.6℃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경기도 기업, 카자흐스탄‧우즈벡과 223만 달러 수출 계약

도, 수출기업 10개 사로 구성된 촉진단 구성
총 101건, 776만 5000달러의 수출상담 성과

 

경기도와 경기지역FTA활용지원센터는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에 총 101건, 776만 5000달러 수출상담과 총 89건, 223만 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고 28일 밝혔다.

 

도는 도내 수출기업 10개 사로 구성된 온라인 통상촉진단을 운영,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수원 벨류하이엔드호텔에서 화상상담을 통해 중앙아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했다.

 

10개 사는 중앙아시아 시장에서 수요가 많은 미용용품, 식품, 기계‧장비 등의 품목의 기업을 중심으로 선정됐다.

 

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비대면 수출의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제품 견본과 외국어 홍보물을 현지 배송하고 추가 상담을 제공했다.

 

경기지역FTA활용지원센터는 ‘무료 FTA컨설팅’도 제공했다. 참가 기업들은 대외 통상환경이 어려운 상황에서 신규 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는 기회였다며 호평했다.

 

25만 달러 상당의 계약을 추진 중인 A사 관계자는 “사전 견본 배송 지원과 수준 높은 구매자 연결로 만족스러운 상담을 했다.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을 지원해줬으면 한다”고 전했다.

 

박근균 도 외교통상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서 비롯된 글로벌 경기침체로 도내 기업들이 판로 개척과 신규 구매자 발굴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경기도 기업과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내년에도 다양하고 발 빠른 지원을 통해 경기도 수출 확대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통상촉진단은 중동지역을 시작으로 미국, 인도 등 8개국을 대상으로 총 10회 운영해 도내 중소기업 117개 사에 대한 해외판로를 지원했다.

 

이후 독립국가연합(CIS), 일본 등 연내 총 4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경기지역FTA활용지원센터는 오는 10월부터 동유럽 시장개척단과 아세안 통상촉진단을 파견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이지비즈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경기지역FTA활용지원센터(031-8064-1388)로 문의하면 된다.

 

[ 경기신문 = 김기웅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