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1℃
  • 구름조금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23.4℃
  • 맑음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8.2℃
  • 연무울산 22.7℃
  • 맑음광주 24.8℃
  • 맑음부산 23.7℃
  • 맑음고창 22.0℃
  • 맑음제주 23.6℃
  • 구름많음강화 19.1℃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5.0℃
  • 맑음강진군 23.1℃
  • 구름많음경주시 26.0℃
  • 구름조금거제 21.4℃
기상청 제공

해킹으로 '학력평가 응시생' 30여만 명 개인정보 유출

전국 15개 시도교육청 해킹...경남,충남 제외
경기도교육청, 19일 오전 사이버수사팀 신고, 수사 의뢰

 

지난해 11월 치러진 전국연합학력평가에 응시한 학생들의 성적과 이름, 성별 등이 담긴 파일이 인터넷에 유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9일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새벽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 도교육청 서버를 해킹해 지난해 11월 전국연합학력평가 성적을 확인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이어 암호화 메신저앱인 텔레그램에는 ‘2학년 개인성적표 전체’라는 파일이 유포됐다.

 

해당 파일에는 경남교육청과 충남교육청을 제외한 전국 15개 시도교육청에서 이 시험에 응시한 고2 학생들의 성적과 소속 학교, 이름, 성별 등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시험에 응시한 학생은 30여만 명이며, 주민등록번호나 휴대전화 번호 등은 담기지 않았다.

 

도교육청은 이날 오전 이번 유출 관련 제보를 받아 서울경찰청 사이버수사팀에 신고, 해킹 여부에 대한 수사를 의뢰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개인정보유출이 확대되지 않도록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 경기신문 = 정해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