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26.2℃
  • 맑음강릉 24.4℃
  • 맑음서울 27.8℃
  • 맑음대전 27.5℃
  • 맑음대구 29.4℃
  • 맑음울산 24.4℃
  • 맑음광주 28.0℃
  • 맑음부산 24.0℃
  • 맑음고창 23.2℃
  • 맑음제주 23.6℃
  • 맑음강화 21.2℃
  • 맑음보은 25.2℃
  • 맑음금산 26.0℃
  • 맑음강진군 26.4℃
  • 맑음경주시 26.1℃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성남 희망대초, 제1회 대통령배 유소년야구대회 우승 기염

 

성남 희망대초가 최근 용산어린이정원 스포츠필드 유소년야구장에서 치뤄진 ‘제1회 대통령배 전국유소년 야구대회’에서 우승해 초대 챔피언에 등극했디.

 

희망대초는 대구 칠성초(6:0), 경기 부천북초(6:1), 경남 사파초(11:0), 광주 대성초(8:3)를 차례로 완파하고 결승전에서 이대호, 추신수 등 유명 선수를 배출한 전통 야구 명문 부산 수영초를 9:1로 크게 이겨 왕좌를 거머줬다.

 

희망대초 김성희 감독은 "아이들이 힘든 훈련을 이기고 경기에서 열심히 뛰어준 덕분에 값진 결과를 얻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희망대초는 지난해 제52회 전국소년체전에서 후보선수 없이 9명의 선수로 2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으며 순천에서 열리는 제53회 전국소년체전 예선에서 2년 연속 경기도 대표로 선발돼 다시 한번 우승에 도전한다.

 

성남시는 올해 희망대초 야구부에 동하계훈련비, 우수선수 장학금, 도단위 이상대회 출전지원금, 차량임차비 등 2500만 원을 지원하고 있다. 다만, 희망대초는 경기도교육청의 공간 재구조화 사업에 따른 학교 개축이 예정돼 있어 학교 운동장을 3년간 쓸 수 없는 상황이며, 훈련 장소 대여 등와 관련한 담당 시도교육청의 재원이 따로 마련돼 있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