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맑음동두천 23.9℃
  • 맑음강릉 18.2℃
  • 맑음서울 26.2℃
  • 맑음대전 23.8℃
  • 구름조금대구 18.3℃
  • 맑음울산 16.3℃
  • 구름많음광주 24.4℃
  • 구름조금부산 17.4℃
  • 구름조금고창 23.3℃
  • 구름조금제주 18.7℃
  • 맑음강화 21.8℃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2.9℃
  • 맑음경주시 16.0℃
  • 구름조금거제 17.7℃
기상청 제공

스카이72 단전조치...BMW드라이빙센터로 '불똥' 우려

인천공항공사 '만일 대비해 급수차량 동원 등 타사업장 지장없도록 조치'

 

 인천공항공사와 스카이72법인 간 분쟁이 인접 타기업 사업장에까지 피해를 줄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양 측은 민·형사 소송 외에 법정 밖에서도 치열한 난타전을 벌이고 있다.

 

인천공항공사는 스카이72에 지난 1일 중수도 단수에 이어 18일부터 단전 조치를 취했다. 전기사용약관에 사용자가 실시협약을 이행하지 않는 경우 공급을 즉시 중단할 수 있다는 조항에 따른 것이다. 

 

스카이72는 이에 대해 지난 2018년 불공정위원회에서 임대약관 조항에 대해 '정당한 사유로 인한 인수지연과 관련, 과다한 손해배상 및 단수·단전은 부당하다며 무효화 했다’고 주장하며 반발하고 있다.

 

공사는 "사적이익 극대화를 위해 근거 없는 주장을 기반으로 국민 재산을 볼모로 한 불법적인 영업을 중단시키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고 해명했다.

 

스카이72 측은 "갑질을 마치 정당한 것처럼 포장하고 있는 이러한 행위가 과연 공기업이 할 수 있는 일인지 의문스럽다"고 주장했다. 이어 "주간에는 별 문제가 없지만 야간 골프는 이용이 불가능해 18일 이후 예약한 고객들에게 안내할 중”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번 단전조치로 스카이72와 연결된 BMW드라이빙센터가 제3의 피해를 입을 것이라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공사는 이번 조치로 만일 센터의 상수 공급에 문제가 발생하면 급수차를 지원하겠다는 입장이다.

 

공사 관계자는 "스카이72가 비상발전기까지 동원해 영업에 문제가 없다고 하면서 자사와 계약관계에 있는 BMW드라이빙센터의 영업 차질에 대해 방관하는 태도는 비상식적이며 비도덕적 행태"라고 지적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영재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