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7 (월)

  • 흐림동두천 21.8℃
  • 흐림강릉 21.8℃
  • 구름많음서울 22.9℃
  • 맑음대전 25.1℃
  • 흐림대구 20.8℃
  • 흐림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26.3℃
  • 흐림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많음금산 22.9℃
  • 흐림강진군 25.6℃
  • 흐림경주시 18.1℃
  • 구름조금거제 23.2℃
기상청 제공

유도 –100kg 조구함 17년만 결승 진출…윤현지는 아쉽게 패해

조구함, 포르투갈 조르지 폰세카 상대 업어치기 절반 승
결승서 한일전 치러
윤현지, 프랑스 마들렌 말롱가에 패해

 

대한민국 남자 유도 –100kg에 출전한 조구함이 17년 만에 결승에 진출했다.

 

조구함(KH 그룹 필룰스)은 29일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남자 –100kg급 준결승에서 프랑스 조르지 폰세카를 상대로 업어치기 절반으로 승리해 결승행을 확정지었다.

 

대한민국이 이 체급에서 결승에 오른 것은 지난 2004년 아테네올림픽에서 장성호 이후 처음이다.

 

조구함은 세계랭킹 2위 폰세카를 맞아 접전을 펼쳤다. 경기 도중 폰세카가 손 통증을 호소하며 잠시 소강상태에 빠졌다.

 

종료 16초 전 기회를 보던 조구함은 업어치기로 절반을 얻었다. 이후 조구함은 지도(반칙)를 2장 받았으나, 결국 승리해 최소 은메달을 확보했다.

 

조구함은 일본의 울프 아론과 금메달을 두고 한일전을 치른다.

 

윤현지(안산시청)는 29일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여자 78kg급 준결승에서 프랑스 마들렌 말롱가에게 패하며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윤현지는 경기 시작 58초 만에 장외로 지도(반칙)를 한 장 적립한데 이어, 1분 21초 말롱가의 바지 다리 잡기로 두 번째 지도를 받았다.

 

2분 23초 윤현지는 또다시 장외 판정을 받으며 세 번째 지도를 받아 아쉽게 패했다.

 

윤현지는 16강 세계랭킹 7위 영국의 나탈리 파월을 상대로 허벅다리 감아치기와 배대뒤치기로 절반을 두 개 묶어 한판승을 따냈다.

 

이어진 8강전 네덜란드의 휘셔 스테인하위스를 상대로 골든스코어(연장전) 접전 끝에 반칙승으로 준결승에 진출했다.

 

세계 강자들을 무섭게 꺾고 올라가던 윤현지는 4강전 패배로 금메달 사냥엔 실패했지만, 동메달 결정전에 나서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 경기신문 = 김도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