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8.4℃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6.6℃
  • 맑음울산 8.0℃
  • 구름많음광주 8.0℃
  • 맑음부산 9.9℃
  • 구름많음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14.4℃
  • 맑음강화 3.2℃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6.1℃
  • 구름조금거제 10.8℃
기상청 제공

정부 "내주 적용 거리두기 조정안 금요일 발표"…재연장 가능성 무게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 확산세가 점점 거세지는 가운데 다음 주부터 적용될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이 내달 1일 발표된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27일 코로나19 백브리핑에서 거리두기 조정안 발표 시점 관련 질의에 "금요일(10월 1일)에 발표하기 위해 여러 논의에 착수하고 있는 단계"라고 말했다.

 

손 반장은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금주 상황을 지켜볼 부분이 있고 여러 의견을 수렴할 부분이 많아서 과정을 거쳐서 결정할 것"이라며 "현재로선 내용을 말하긴 어렵다"고 덧붙였다.

 

현재 하루 신규 확진자가 3천명을 넘는 등 확산세가 거세지는 만큼 당분간 방역 수위를 완화하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전문가들은 다음 달 3일 종료될 현행 거리두기(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 조치가 2주 더 연장될 가능성에 무게를 싣고 있다.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25일 3천273명까지 치솟아 국내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3천명대를 기록했고,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2천383명으로 일요일 확진자로는 최다 기록을 세웠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