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9 (일)

  • 맑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24.5℃
  • 맑음서울 23.6℃
  • 구름조금대전 26.0℃
  • 구름조금대구 25.5℃
  • 맑음울산 24.9℃
  • 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0.9℃
  • 맑음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21.4℃
  • 맑음강화 18.5℃
  • 맑음보은 23.4℃
  • 구름조금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18.0℃
  • 맑음경주시 24.8℃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양평군, 국립교통재활병원과 치매 조기검진 협약식 실시

치매로부터 가장 먼저 자유로워지는 양평을 위해

 

                                                                    

양평군은 지난 18일 국립교통재활병원과 치매를 조기에 발견하고 적극적인 대처를 위한 치매 조기검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군은 치매 의심 대상자들의 신속한 진단체계 구축을 위해 양평병원, 고대의원, 양평정신건강의학과의원, 한양대학교 구리병원과 협약을 맺은데 이어 국립교통재활병원을 추가, 총 5곳을 협력기관으로 지정해 치매조기검진 사업을 추진한다.

 

협약병원의 확대를 통해 주민들의 의료기관 선택의 폭을 넓힐 뿐만 아니라 편리한 접근성으로 치매원인 진단과 조기 치료에 도움을 줄것으로 기대된다.

 

치매검진사업은 60세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안심센터에서 1차 치매 선별검사(CIST)후 인지저하자를 선발하고 2차 진단검사를 통해 경도인지장애(MCI)및 치매진단자를 확정해 원인확인을 위한 3차 감별검사를 협약병원과 연계해 시행한다.

 

양평군치매안심센터의 치매 조기검진 서비스는 60이상의 지역주민이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현재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사전예약제를 통해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치매예방을 위해서는 조기검진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우리군에서 적극적으로 추진해야 하는 부분"이라며 "치매의 예방 및 조기발견, 치매에 대한 인식개선을 통해 치매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양평을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김영복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