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구름조금동두천 30.8℃
  • 흐림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30.8℃
  • 구름많음대전 30.6℃
  • 흐림대구 26.0℃
  • 흐림울산 24.9℃
  • 구름조금광주 30.3℃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6.4℃
  • 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9.2℃
  • 구름조금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30.0℃
  • 구름많음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4.9℃
  • 흐림거제 25.5℃
기상청 제공

프로농구 수원 kt소닉붐, 자유계약선수 문성곤 영입

계약기간 5년, 첫해 보수 총액 7억 8000만 원
인삼공사는 SK에서 FA로 풀린 가드 최성원과 3년 계약

 

프로농구 수원 kt소닉붐이 자유계약선수(FA) 문성곤과 계약했다.

 

kt는 “4년 연속 KBL 최우수 수비수상을 수상한 ‘슈퍼문’ 문성곤을 계약기간 5년, 첫 해 보수 총액 7억 8000만 원에 계약했다”고 17일 밝혔다.

 

경북고, 고려대 출신인 그는 2015년 전체 1순위로 KBL에 첫 발을 내딛었다.

 

문성곤은 KBL 최고의 수비실력과 넘치는 에너지, 투지 있는 플레이가 강점으로 꼽히는 선수다. 특히 2019~2020시즌부터 2022~2023시즌까지 KBL 최초 4년 연속 최우수 수비수상 수상이라는 대기록을 수립하며 ‘수비를 통해 경기를 지배하는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kt는 시즌 중 복귀 예정인 허훈, 하윤기와 함께 문성곤의 가세로 더욱 탄탄한 전력을 구축하게 됐다.

 

문성곤은 한발 더 뛰는 빠른 농구를 강조한 송영진 감독의 농구 스타일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성곤은 “우선 신인 시절부터 아낌없는 지지와 응원을 해주신 안양 KGC인삼공사 팬들과 구단 관계자 분들께 너무 감사드린다”면서 “kt가 나의 가치를 높게 평가해 줬고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갈 팀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이어 “내가 가진 우승 DNA를 kt에 전이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우승 반지가 3개인데 5개 이상 끼고 싶다”고 덧불였다.

 

 

한편 문성곤을 kt로 보낸 인삼공사는 서울 SK 가드 최성원을 영입했다.

 

최성원은 인삼공사와 3년, 첫 해보수 4억 원 조건에 도장을 찍었다.

 

안양고와 고려대 출신인 최성원은 2019~2020시즌 식스맨상을 수상했고 2019~2020시즌과 2020~2021시즌에는 두 시즌 연속 수비 베스트5에 뽑혔으며 2021~2022시즌에는 D리그 최우수선수(MVP)로 뽑힌 경험이 있다.

 

최성원은 특히 지난 챔피언결정전 7경기에서 SK의 장점인 앞선 압박수비를 이끌며 출전시간 평균 30분 이상, 평균 득점 11.3점 및 3점슛 성공률을 가록하며 활약했다.

 

인삼공사는 최성원의 합류로 박지훈에게 쏠렸던 가드진의 부담을 덜게 됐다.

 

[ 경기신문 = 유창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