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흐림동두천 29.0℃
  • 흐림강릉 23.3℃
  • 구름많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29.0℃
  • 흐림대구 26.2℃
  • 흐림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8.9℃
  • 박무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조금금산 30.5℃
  • 구름많음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4.8℃
  • 흐림거제 25.1℃
기상청 제공

안산 아는 여성 살해 후 자해한 남성 중태 빠져

“남동생이 ‘사람 죽였다’ 문자” 경찰 신고 접수
경찰, 숨진 여성과 의식 잃은 남성 발견

 

알고 지내던 여성을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남성이 중태에 빠졌다.

 

28일 안산단원경찰서는 이날 오전 4시 56분쯤 “남동생으로부터 ‘사람을 죽였다’는 내용의 문자 메시지를 받았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30대 여성 A씨의 안산시 단원구 소재 빌라에서 숨진 A씨와 신고자의 남동생 30대 B씨가 의식을 잃고 쓰러진 것들 발견했다.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현재까지 중태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가 평소 알고 지내던 A씨를 살해하고 신고자에게 이를 알리는 내용의 문자 메시지를 보낸 뒤, 자해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B씨가 의식을 회복하지 못한 상태인 관계로 현재 주변인 등을 통해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김준호·박진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