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1℃
  • 구름조금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23.4℃
  • 맑음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8.2℃
  • 연무울산 22.7℃
  • 맑음광주 24.8℃
  • 맑음부산 23.7℃
  • 맑음고창 22.0℃
  • 맑음제주 23.6℃
  • 구름많음강화 19.1℃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5.0℃
  • 맑음강진군 23.1℃
  • 구름많음경주시 26.0℃
  • 구름조금거제 21.4℃
기상청 제공

괌 강타한 태풍 日오키나와 접근…오사카·후쿠오카 장마 시작

 

미국령 괌을 강타한 제2호 태풍 '마와르'가 대만 동쪽 해상에서 방향을 틀어 31일부터 일본 오키나와가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교도통신과 현지 공영방송 NHK가 3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마와르는 31일 오키나와현 사키시마(先島) 제도에 접근한 뒤 북동쪽으로 이동하면서 내달 3일까지 오키나와 지역에 피해를 줄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마와르의 중심기압은 950hPa(헥토파스칼)이다.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은 초속 45m, 최대 순간 풍속은 초속 60m다.

 

NHK는 "태풍의 이동 속도가 비교적 느린 편이어서 영향이 길어질 수 있다"며 "폭풍과 집중호우, 높은 파도에 주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태풍의 영향으로 오키나와뿐만 아니라 일본 서부에도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일본 기상청은 지난 29일 오사카가 있는 긴키 지방과 후쿠오카가 있는 규슈 북부, 시코쿠 등지에서 장마가 시작됐다고 발표했다.

 

긴키 지방의 장마 시작 시점은 평년보다 8일 이르고, 작년보다는 16일 빠르다. 이 지역에서 5월에 장마가 시작된 것은 2013년 이후 처음이다.

 

다른 지역도 예년보다 6∼8일 빨리 장마에 접어들었다.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