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토)

  •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1.7℃
  • 흐림서울 23.8℃
  • 대전 23.5℃
  • 대구 23.9℃
  • 흐림울산 23.3℃
  • 광주 24.1℃
  • 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4.2℃
  • 제주 28.3℃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4.7℃
  • 흐림경주시 24.8℃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정수장에 미세플라스틱 유입?…인천시, 대응 연구 나서

세계보건기구, 미세플라스틱 몸속 장기간 축적 시 염증 반응
하수에 섞여 배출된 경우 취수 과정에서 정수장 유입 가능성
시, 기본 분석 체계 구축, 유입 차단 및 처리방안 연구 진행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가 미세플라스틱 오염에 대응하기 위한 연구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미세플라스틱은 크기 5㎜ 미만의 미세한 플라스틱 조각이다. 발생 원인에 따라 1·2차 미세플라스틱으로 나뉜다.

 

1차는 공업용 연마제 등에 포함된 마이크로비즈나 의류·담배필터 등에 포함된 마이크로파이버와 같이 의도적으로 미세한 크기로 제조된 것이다.

 

2차는 빨대·물병과 같은 플라스틱 제품이 버려진 후 풍화·광분해 등 물리·화학적 작용으로 분해된 것이다.

 

세계보건기구(WHO)는 미세플라스틱이 몸속에 장기간 축적되면 염증 반응을 일으켜 인체에 유해할 가능성이 있다고 추정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강우로 유입된 부유 쓰레기나 하수에 섞여 배출된 미세플라스틱은 취수 과정에서 정수장에 유입될 가능성이 높다.

 

정수처리 공정 내 미세플라스틱의 유입량이나 제거율에 대한 정확한 조사와 대책이 필요하지만 현재 전 세계적으로 공인된 분석표준법이 마련돼 있지 않다.

 

이에 시는 미세플라스틱 기본 분석 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연구 사업을 자체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분석 체계 구축에는 국제표준화기구(ISO) 등에서 사용하는 푸리에 변환 적외선 분광 장치를 통해 표준 절차를 마련하고 측정 신뢰성을 확보할 방침이다.

 

또 지역 정수처리장을 대상으로 미세플라스틱 모니터링과 함께 유입원별 유입 차단 및 처리 방안 연구까지 진행한다.

 

김인수 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빠르게 변하는 수질환경 문제에 즉각 대응해 항상 고품질의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도록 연구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지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