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구름조금동두천 30.8℃
  • 구름많음강릉 23.4℃
  • 구름많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29.8℃
  • 대구 25.5℃
  • 흐림울산 24.5℃
  • 구름조금광주 28.7℃
  • 구름조금부산 25.9℃
  • 구름조금고창 27.6℃
  • 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30.0℃
  • 맑음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29.0℃
  • 구름많음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4.0℃
  • 흐림거제 24.3℃
기상청 제공

순천향대 부천병원 이승원 교수, 미국후두음성학회 '유진 마이어스상'

 

순천향대 부천병원 이비인후과 이승원 교수는 지난 16~19일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제145회 미국 이비인후과학회 종합학술대회(Combined Otolaryngology Spring Meeting)’에서 ‘유진 마이어스상(Eugene Myers Award)’을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한국인이 이 상을 수상한 것은 사상 처음이다.

‘유진 마이어스상’은 미국 후두음성학회(ALA, American Laryngology Association)가 지난 1년간 후두음성 분야에 탁월한 연구 성과를 보인 연구자 1명을 선정해 시상하는 상이다.

 이승원 교수는 ‘음성수술 직후 병변 내 스테로이드 주사의 성대반흔 예방 효과(Does Immediate Intralesional Steroid Injection Really Could Prevent Vocal Fold Scarring in a Rabbit Model?)’ 논문으로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성대반흔’은 음성 질환 수술 후 발생할 수 있는 합병증으로, 지속적인 쉰 목소리를 내게 된다. 이승원 교수는 본 논문을 통해 수술 직후 수술 부위에 스테로이드를 주입하는 치료법이 성대반흔 예방에 우수한 효과가 있음을 밝혀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승원 교수는 "성대반흔은 한 번 생기면 치료가 어려워 환자는 일상생활 및 직장생활에 큰 지장을 겪을 수밖에 없다. 이번 논문으로 음성 질환 및 수술 합병증으로 고통받는 환자 삶의 질이 향상되기를 바라며, 앞으로 추가 연구를 지속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승원 교수는 음성수술 및 갑상선암 수술 분야의 전문가로서, 미국 기관식도학회(ABEA) 및 미국 후두음성학회(ALA) 정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2013년 미국 이비인후과학회 ‘젊은교수상(Young faculty award)’을, 최근 대한후두음성언어의학회 ‘예송학술상’을 수상했다. 약 20년간 국소마취 하 음성수술, 음성수술 후 쉰목소리(성대반흔), 성대구증, 신경재지배술 등 난치성 질환과 고난도 음성 질환의 연구와 수술에 매진하며 환자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 경기신문 = 김용권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