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일)

  • 구름조금동두천 31.0℃
  • 흐림강릉 23.7℃
  • 구름조금서울 32.1℃
  • 구름많음대전 27.4℃
  • 대구 23.6℃
  • 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6.1℃
  • 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7.4℃
  • 흐림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9.6℃
  • 구름많음보은 25.4℃
  • 구름많음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5.6℃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與 한동훈·나경원·원희룡, 23일 1시간차 릴레이 출사표

羅 오후 1시, 韓 오후 2시, 元 오후 3시 국회 소통관
전당대회 후보 등록 하루 전 ′기선잡기′
출마이유, 총선 패배 책임론 등 신경전 예상

 

국민의힘 대표 경선에 나서는 한동훈 전 비상대책위원장과 나경원 의원,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이 오는 23일 국회 소통관에서 잇달아 출마 선언을 하며 기선잡기 경쟁을 펼친다.

 

21일 각 당권주자측에 따르면 나 의원은 23일 오후 1시, 한 전 위원장은 오후 2시, 원 전 장관은 오후 3시 각각 출마 선언을 할 계획이다.

 

당권 주자들이 같은 날 같은 장소에서 1시간 간격으로 릴레이 출사표를 던지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이날은 전당대회 후보 등록(24~25일) 하루 전날이기도 하다.

 

이들 주자들은 이날 출마선언문과 언론과의 질의응답을 통해 출마이유, 당정 관계, 22대 총선 패배 책임론 등을 놓고 치열한 신경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경기·인천 의원으로 유일하게 당 대표 도전에 나선 윤상현(인천 동구·미추홀구) 의원은 이날 오전 지역구인 미추홀구 용현시장에서 ′윤상현의 보수혁명, 국민과 당원과 나란히 앞으로′를 주제로 출마 선언을 했다.

 

[ 경기신문 = 김재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