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화)

  • 맑음동두천 22.4℃
  • 맑음강릉 23.8℃
  • 맑음서울 22.6℃
  • 맑음대전 23.8℃
  • 맑음대구 23.1℃
  • 구름많음울산 17.7℃
  • 구름조금광주 22.4℃
  • 흐림부산 17.2℃
  • 맑음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19.9℃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22.2℃
  • 맑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2.2℃
  • 맑음경주시 21.6℃
  • 구름조금거제 17.8℃
기상청 제공

韓, 코로나19 이후 '10대 경제국' 진입…외신 "방역성공 덕분"

CNBC, IMF 자료 분석…"한국, 최소 2026년까지 세계 경제 '톱 10' 유지"

한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방역에 성공해 '세계 10대 경제국'에 진입했다고 미국의 경제전문 매체 CNBC가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BC는 국제통화기금(IMF)의 세계 경제 전망 데이터베이스에 제공된 자료를 분석한 결과 코로나19로 인해 브라질이 세계 10대 경제국에서 탈락하고 한국이 '톱 10'의 자리를 차지했다고 전했다.

 

CNBC에 따르면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인 2019년 세계 10대 경제국의 명목 국내총생산(GDP)은 미국, 중국, 일본, 독일, 인도,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브라질, 캐나다 순이었다.

 

하지만 이 순위는 코로나19 이후인 2020년 다소 변동이 생겼다. 세계 5위 국가였던 인도는 6위로 떨어졌고, 9위를 차지했던 브라질은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CNBC는 인도와 브라질의 방역 실패를 언급하며, 이들 국가의 전망이 더욱 악화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인도는 2023년에서야 다시 5위 자리를 찾고, 브라질은 2026년에 10위권으로 진입할 것으로 전망했다.

 

반면, 한국은 2020년 초 코로나19 발병 사례가 나타난 초기 국가 중 하나였다고 설명하면서 이후 바이러스를 억제하는데 성공했다고 평가했다. 이같은 방역 성공과 반도체 수출 호조가 맞물려  지난해 GDP가 1%포인트 감소하는 데 그쳤고 이로 인해 세계 10대 경제국에 진입했다고 분석했다.

 

CNBC는 한국이 최소 2026년까지는 이러한 지위를 유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 경기신문 = 배덕훈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