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3 (목)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11.3℃
  • 맑음서울 17.4℃
  • 맑음대전 15.1℃
  • 맑음대구 12.0℃
  • 흐림울산 13.1℃
  • 맑음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17.7℃
  • 맑음고창 14.3℃
  • 흐림제주 17.7℃
  • 맑음강화 13.6℃
  • 맑음보은 10.6℃
  • 구름조금금산 12.5℃
  • 맑음강진군 14.2℃
  • 맑음경주시 9.8℃
  • 구름조금거제 17.3℃
기상청 제공

"백신, 오로지 국민생명을 어떻게 지킬 것인지에 집중해서"

[퇴근길 뉴스] 4월 21일

오늘 무슨 일이 있었을까요. 바쁜 일상 때문에 뉴스를 챙겨보지 못한 분들을 위해 경기신문이 퇴근길 시간 한눈에 볼 수 있는 오늘의 주요 뉴스를 간략히 소개드립니다. 더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본문 아래 링크를 '클릭'하세요. [편집자 주]

 

◇ "오로지 국민 생명을 어떻게 지킬 것인지에 집중해서"

 

 

안전성 등의 이유로 백신이 정쟁 대상이 되면서 오히려 국민 불안감만 증폭시키는 상황이죠.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나섰습니다.

 

"진영 간에 입장 차, 정치적 입장 차이 또는 그로 인한 갈등, 불안 이런 것들을 무시하고 오로지 국민이 생명을 어떻게 지킬 것인지 그에 집중해서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행동할 필요가 있다."

 
☞ 이재명 "내가 책임지겠다"…경기도, 백신 자체수급 진행되나

☞ 美 혈액전문가들 "백신보다 코로나19 감염이 혈전 발생위험 커"
 

 

 

◇ 이것이 K방역 효과!

 

 

이쯤 되면 방역만큼은 인정하고 자부심을 느껴도 되는 것 아닙니까.

 

정부와 질본, 현장에서 애쓰는 의료진, 그리고 방역지침을 잘 따라준 국민 모두 덕분입니다.

 

하지만 아직 방심할 때가 아니죠. 오늘도 신규확진자가 700명대를 넘었습니다. 조금만 더 힘을 냅시다.

 

☞ 韓, 코로나19 이후 '10대 경제국' 진입…외신 "방역성공 덕분"

 

 

 

◇ 자국 피해자 아닌 일본 손 들어준 한국 법원

 

 

안타까운 판결이 나왔습니다. 위안부 피해자들이 일본을 상대로 국내 법원에 제시한 두 번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각하' 판결을 받고 패소했습니다.

 

재판부가 한 주권국가가 다른 나라의 재판 관할권으로부터 면제되는 '국가면제'를 적용한 건데요. 사실상 외교적 마찰을 우려한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지난 1월에 첫 번째 손배 청구 소송에서는 재판부가 이 '국가면제'를 적용하지 않았었죠. 당시 재판부는 "일본의 불법 행위에 국가면제를 적용할 수 없다"고 했었습니다.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는 "너무 황당하다"며 "국제사법재판소로 가자는 말밖에 할 말이 없다"고 하셨습니다.

 

☞ 일본 손 들어준 한국 법원…위안부 피해자들 2차소송 패소
☞ 위안부 피해자들 日상대 2차소송 '각하'…국가면제 인정
☞ 이용수 할머니 "너무 황당…국제사법재판소 가자는 말밖에"
☞ 日정부, 위안부 손배소 각하 결정에 "정밀분석 필요" 반응

 

 

 

◇ 존폐 기로 수도권 대학

 

 

학령인구가 감소하면서 지방대학 정원미달, 폐과·폐교 등 소식을 심심치 않게 접하게 되는데요.때문에 지방대에서는 "수도권 대학 정원을 줄여달라"고 교육부에 요청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경기지역 대학들 역시 일부 인기학과 외에는 '미달' 사태가 일어나는 실정입니다. 기획기사 '존폐 기로 수도권 대학' 첫 번째 이야기, 사회부 노해리 기자가 전합니다.

 

☞ 국립·사립 불문 수도권 대학 '위기'

 

 

 

◇ 또? 남양이 남양했네

 

 

"남양이 남양했네." 

 

대리점 갑질 사건 이후 남양유업 관련 안 좋은 뉴스만 나오면 커뮤니티 등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비아냥 댓글입니다. 그만큼 기업 이미지가 안 좋다는 건데요.

 

이미지 쇄신을 위해 꾸준히 노력 중인데, 이번엔 '오너 3세'가 회삿돈을 사적 용도로 사용했다는 내부자 증언이 나왔습니다. 애꿎은 피해를 입는 직원, 대리점주들은 무슨 죄입니까.


☞ 또 '남양'…오너 일가 회삿돈 개인용도 사용 의혹
☞ [카드뉴스]또 사고 친 남양유업…'불가리스 무리수'에 불매여론 확산
☞ 서울경찰청, '불가리스 코로나 억제' 남양유업 수사 착수

 

 

 

◇ '인터넷 속도 고의 저하' 의혹 KT 사과했지만…

 

 

주말부터 뜨거운 이슈였죠. 기가 인터넷보다 10배는 빠르다고 홍보했던 KT의 10기가 인터넷.

 

하지만 IT유튜버 잇섭이 실제 서비스 속도는 1/100 수준인 100메가 수준에 그친다며, 고의 저하 의혹을 제기하면서 논란이 촉발됐는데요.

 

오늘에서야 KT는 "인터넷 장비 증설과 교체 등 과정에서 고객 정보 설정 오류"가 원인이라며, 피해고객에게는 요금감면으로 보상하겠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보상기준이 불명확해 논란은 아직 남아 있습니다.

 

☞  KT, 10기가 논란에 “고객 정보 오류” 사과…“‘정해진 기준’ 따라 감면”

 

 

 

◇ '우생순' 신화 오성옥…이젠 감독으로 '생애 최고의 순간' 2막 연다

 

 

여자 핸드볼을 소재로 한 영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의 실제 모델 중 한 명이었던 오성옥 선수가 SK슈가글라이더즈 사령탑을 맡게 되면서, 국내리그 첫 지도자 생활을 시작하게 됐죠.

 

오 감독은 여자 핸드볼 필드 플레이어로서는 최초로 유럽리그 진출도 했는데요. 그는 "유럽 핸드볼과 한국 핸드볼을 접목시켜 리그에서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싶다"는 바람을 밝혔습니다.

 

☞ [인터뷰] "유럽과 한국의 핸드볼을 접목시켜 리그 내 새바람 일으키고 싶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