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토)

  • 맑음동두천 18.6℃
  • 맑음강릉 26.8℃
  • 맑음서울 22.2℃
  • 맑음대전 20.9℃
  • 구름조금대구 24.8℃
  • 구름조금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0.4℃
  • 구름많음부산 21.2℃
  • 구름많음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19.8℃
  • 맑음강화 18.7℃
  • 맑음보은 16.8℃
  • 맑음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8.3℃
  • 구름조금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1.0℃
기상청 제공

광명시, 재건축 활성화 위한 안전진단기준 개선 나서

경기도에 재건축 안전진단 기준 개정 건의

 

 

광명시는 지난 3일 경기도에 재건축 안전진단 기준의 개선을 건의했다고 19일 밝혔다.

 

재건축 안전진단 기준은 2018년 2월 개정되면서 주거환경, 건축마감 및 설비노후도 비중이 줄고 구조안전성 비중이 높아졌다.

 

구조안전성은 건물 노후화에 따른 붕괴 위험을 평가하는 항목으로 이 비중이 높으면 사실상 안전진단 통과가 어렵다.

 

그 결과 30년 이상 된 아파트의 생활불편이 지속되어 노후 아파트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경기도에 재건축 안전진단 기준 개선을 건의하게 된 것이다.

 

시 관계자는 “철산·하안동에 노후화, 만성 주차난과 소방시설 등 안전 미비로 주거환경이 열악한 곳이 많다”며 “재건축을 통한 주거환경 개선이 가능하도록 적극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올해 1월 ‘재건축 지원을 위한 철산·하안 택지지구 지구단위계획 수립 용역’에 착수했으며, 재건축 정비사업의 기본 방향이 설정되면 이를 추진할 계획이다.

 

[ 경기신문 = 김원규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