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9℃
  • 구름많음강릉 24.7℃
  • 구름조금서울 25.7℃
  • 구름조금대전 24.2℃
  • 구름많음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2.3℃
  • 흐림광주 23.5℃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2.4℃
  • 흐림제주 23.7℃
  • 구름조금강화 22.2℃
  • 구름많음보은 22.9℃
  • 구름많음금산 22.5℃
  • 흐림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4.3℃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용인특례시의회, 고기교 주변 등 수해복구 현장에서 ‘구슬땀

 

용인특례시의회는 소속의원들이 지난 13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수지구 동천동 고기교 주변을 찾아 복구 작업에 힘을 보탰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의원들은 고기교 주변 침수된 비닐하우스와 논, 상가, 주택의 쓰레기, 흙으로 범벅이 된 가전, 가구 등의 시설물을 정리하고,빗물에 쓸려 내려와 길을 막았던 벽돌을 치우는 등 복구 작업을 진행했다.

 

윤원균 의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시민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최대한 빠른 시간 안에 복구가 완료되어 일상생활을 하실 수 있도록 의회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특례시의회는 집중호우 이후 연일 현장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복구 및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있으며, 피해 입은 분들을 돕기 위한 성금도 모금할 계획이다.

 

 

[ 경기신문 = 최정용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