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1℃
  • 구름많음강릉 23.8℃
  • 구름조금서울 23.9℃
  • 맑음대전 22.2℃
  • 구름많음대구 23.8℃
  • 흐림울산 21.4℃
  • 흐림광주 22.9℃
  • 흐림부산 22.2℃
  • 흐림고창 21.8℃
  • 흐림제주 23.5℃
  • 구름조금강화 20.1℃
  • 구름조금보은 21.0℃
  • 구름많음금산 20.9℃
  • 흐림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인천시, 덕적·자월 연안 해역에 인공어초 307개 설치

 

인천시가 옹진군 덕적·자월 연안 해역에 축구장 39개 크기에 해당하는 28㏊ 규모의 인공어초 307개를 설치한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수산자원 조성과 해양생태계 복원을 위해 시비 18억 원을 투입해 오는 23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설치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덕적 해역에는 축구장 33개 크기에 해당하는 24㏊가, 자월 해역에는 축구장 6개 크기에 해당하는 패조류용 어초 4㏊가 조성된다.

 

해조류가 인공어초에 부착해 번식하면 조류의 흐름이 완만해져 어류가 숨어살거나 산란장으로 이용될 수 있다.

 

어초들은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이 옹진군 덕적·자월 해역의 수심·조류 등을 고려해 선정했다.

 

시는 이번 인공어초가 적지에 시설될 수 있도록 인공위성 항법장치인 어군탐지기 등을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지난 1973년부터 지난해까지 1만 2237㏊ 규모의 인공어초를 조성해왔다.

 

오국현 시 수산과장은 “앞으로도 해양 환경에 적합한 어초시설과 사후관리를 통해 어업인 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지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