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8 (토)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0.6℃
  • 맑음서울 -0.8℃
  • 맑음대전 -0.3℃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8℃
  • 광주 -0.8℃
  • 맑음부산 1.5℃
  • 구름많음고창 -0.3℃
  • 구름많음제주 3.3℃
  • 맑음강화 -1.5℃
  • 구름조금보은 -1.6℃
  • 맑음금산 -2.2℃
  • 구름조금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0.8℃
  • 구름많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경기국제공항’ 신설 본격화…용역 발주·조례 제정·공감대 형성 등 추진

道 경기국제공항추진단 통해 정책 연구용역 등 추진
도의회 임시회서 설명회 진행한 뒤 오는 3월 보고회
용역 과업에 국민적 공감대 형성 방안 등 포함 예정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핵심 공약인 ‘경기국제공항 유치’를 위해 경기도가 관련 용역 발주와 조례 제정 등에 나설 방침이다.

 

24일 도에 따르면 조직개편을 통해 4개 팀 15명으로 구성된 경기국제공항추진단을 신설했다.

 

4개 팀은 개발기획팀·개발지원팀·상생협력팀·배후지개발팀 등이다. 이 중 개발지원팀에는 군 공항 이전을 추진 중인 수원시 소속 파견 공무원도 있다.

 

경기국제공항추진단은 1억 9800만 원을 들여 올해 연말까지 정책 연구용역을 추진한다. 현재 계약심사 등 사전 준비 단계에 있다.  

 

도는 다음 달 경기도의회 임시회에서 설명회를 연 뒤 3월 착수보고회를 열 예정이다. 

 

용역에서는 경기국제공항 건설 필요성과 항공 수요 등 여건을 분석하고, 입지 선정과 사업비를 검토해 공항 부지 계발계획과 교통 체계를 구상한다. 

 

또 도는 법적·제도적 기준 및 재원 조달 방안과 국민적 공감대 형성 방안도 용역 과업에 포함할 계획이다.

 

아울러 용역 발주와 함께 조례 제정에도 나설 계획이다. 조례는 경기국제공항 건설과 관련한 공론화 및 갈등관리를 위한 위원회와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회 구성이 주요 내용이다.

 

도는 다음 달 입법예고를 거쳐 오는 3월 도의회 임시회에서 통과시켜 곧바로 위원회 활동을 개시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도는 지난해 말 도민참여형 사회문제 해결 방안인 ‘공론화 사업’ 첫 의제로 ‘도심 내 군 공항 문제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를 선정, 전문가 워크숍과 숙의토론 등을 진행한 바 있다.

 

공론화 사업에 참여한 도민 60% 이상은 ‘수원·성남 등 도심 내 군 공항을 원격지로 이전하고, 개발이익을 신규 이전지역에 집중적으로 투자해야 한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 경기신문 = 김혜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