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일)

  • 구름조금동두천 29.3℃
  • 맑음강릉 22.9℃
  • 구름조금서울 30.5℃
  • 구름조금대전 26.0℃
  • 대구 23.2℃
  • 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5.5℃
  • 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6.7℃
  • 흐림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4.7℃
  • 구름많음보은 24.5℃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4.8℃
  • 흐림경주시 22.4℃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인천시, 자율주행 시범지구 지정 추진 본격화…민·관·학 협의체 구성

지난 2일 협의체 구성 후 첫 회의
자율주행 시범지구 운영계획 및 조례 제정 방안 논의

인천시는 지난 2일 자율주행 관련 각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자율주행 민·관·학 협의체’ 위원들을 위촉하고 제1차 회의를 열었다고 4일 밝혔다.

 

협의체는 시에서 추진할 자율주행 사업 분야에 대한 자문·조언 수행 기구다.

 

협의체는 김준성 교통국장을 위원장으로 시 관계부서와 인천소방본부, 인천경찰청, 인천테크노파크, 인천연구원, 인하대·인천대, 한국자동차연구원과 기업 관계자 12명이 위촉됐다.

 

협의체는 첫 회의에서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운영계획 수립’과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운영·지원을 위한 조례’ 제정에 대해 논의했다.

 

자율주행 시범운행지구는 자율주행 자동차의 연구와 시범운행을 촉진하기 위해 규제특례가 적용되는 구역이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2027년까지 세계 최초로 완전자율주행 전 단계인 고도자율주행인 레벨4 자율주행자동차를 상용화해 전 세계 자율차를 선도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지정·운영으로 제도적, 기술적 미비점을 파악해 다가올 미래차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시·도지사의 신청을 받아 국토부 시범운행지구 위원회의 심의와 의결을 통해 올 하반기 시범운행지구를 지정한다.

 

현재 시는 ‘자율주행 시범운행지구’지정 신청을 위해 노선 타당성 검증과 최적 노선에 대한 운영계획 수립 용역을 추진 중이다.

 

김준성 국장은 “모든 역량을 모아 인천이 자율주행 분야의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조경욱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