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4.9℃
  • 흐림강릉 1.8℃
  • 구름조금서울 4.9℃
  • 흐림대전 3.9℃
  • 흐림대구 6.2℃
  • 흐림울산 6.3℃
  • 흐림광주 5.6℃
  • 흐림부산 7.8℃
  • 흐림고창 4.0℃
  • 흐림제주 8.6℃
  • 맑음강화 4.2℃
  • 흐림보은 3.9℃
  • 흐림금산 3.8℃
  • 흐림강진군 7.0℃
  • 흐림경주시 6.2℃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kt 위즈 고영표,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최고투수상 수상

KBO 최초 3년 연속 퀄리티스타트 20회 이상 달성
KBO 최연소 홀드왕 kt 박영현은 기량발전상 수상

 

프로야구 kt 위즈의 토종 에이스 고영표가 2023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에서 최고 투수상을 수상했다.


고영표는 4일 서울시 강남구 엘리아나호텔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최고 투수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고영표는 올 시즌 28경기에 출전해 12승 7패, 평균자책점 2.78을 기록하며 소속팀 kt가 리그 최하위에서 정규리그 2위로 올라선 데 이어 한국시리즈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는 데 기여했다.


고영표는 특히 올 시즌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 투구) 21회로 KBO리그 최초로 3년 연속 20회 이상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했다.


또 퀄리티스타트 플러스(7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도 17회나 기록하며 안정적인 투구를 선보였다.


kt의 신성 박영현은 기량발전상을 받았다.


2022년 입단해 프로 2년 차인 박영현은 올 시즌 68경기에서 32홀드(3승 3패 4세이브, 평균자책점 2.75)를 기록하며 KBO리그 최연소 30홀드 대기록을 세웠고 2013년 한현희가 작성한 만 20세 최연소 홀드왕 기록도 갈아치웠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