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4.9℃
  • 흐림강릉 1.8℃
  • 구름조금서울 4.9℃
  • 흐림대전 3.9℃
  • 흐림대구 6.2℃
  • 흐림울산 6.3℃
  • 흐림광주 5.6℃
  • 흐림부산 7.8℃
  • 흐림고창 4.0℃
  • 흐림제주 8.6℃
  • 맑음강화 4.2℃
  • 흐림보은 3.9℃
  • 흐림금산 3.8℃
  • 흐림강진군 7.0℃
  • 흐림경주시 6.2℃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프로배구 남자부 수원 한국전력, 삼성화재 꺾고 7연승 신바람

8승 6패, 승점 24점으로 5위서 3위 도약
주전들의 고른 활약으로

 

프로배구 남자부 수원 한국전력이 7연승을 내달리며 순위를 3위로 끌어 올렸다.

 

한국전력은 8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3~2024 V리그 남자부 대전 삼성화재와 방문 경기에서 세트 점수 3-0(25-22 25-21 25-22)으로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7연승을 달린 한국전력은 8승 6패, 승점 24점으로 5위에서 3위로 도약했다. 2위 인천 대한항공(8승 5패·승점 25점)과는 승점 1점 차이다.

 

이날 한국전력 쌍포 타이스 덜 호스트(등록명 타이스)와 임성진이 나란히 13점을 올리며 팀 승리에 앞장섰고, 서재덕과 신영석(이상 11점)도 두 자릿수 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특히 신영석은 공격성공률 100%를 기록, 순도 높은 공격을 퍼부었다.

 

한국전력은 1세트 20-22로 뒤진 상황에서 상대 요스바니 에르난데스(등록명 요스바니)의 스파이크서브가 코트 밖을 벗어나며 1점을 따냈고, 타이스의 퀵오픈, 임성진의 스파이크서브가 상대 코트에 꽂히며 역전에 성공했다.

 

이어 연달아 2점을 수확하며 25-22로 1세트를 가져온 한국전력은 2세트 5-4에서 내리 3점을 따내 리드를 잡았다.

 

시종일관 2세트 주도권을 유지한 한국전력은 19-17에서 신영석, 타이스, 임성진의 득점으로 삼성화재의 추격을 뿌리쳤고 25-21로 세트를 마쳤다.

 

승기를 잡은 한국전력은 3세트 23-21에서 임성진의 오픈 공격으로 24점 고지를 밟았다. 삼성화재 박성진이 퀵오픈 득점에 성공하며 24-22가 된 한국전력은 박성진의 스파이크서브 범실로 필요했던 1점을 채우며 승리했다.

 

[ 경기신문 = 유창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