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1.4℃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2.3℃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3.7℃
  • 구름많음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1.4℃
  • 구름조금부산 6.0℃
  • 구름많음고창 -1.0℃
  • 흐림제주 3.2℃
  • 맑음강화 -2.4℃
  • 구름조금보은 -1.0℃
  • 구름조금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1.9℃
  • 구름조금경주시 4.1℃
  • 구름조금거제 6.4℃
기상청 제공

‘일본 오염수 방류 지속 대비’…인천 남동구, 내년 수산물 방사능 검사 강화

구비 300만원 편성…월 1회 이상 수산물 수거 후 방사능 검사
올해 수산물 방사능 검사 418건 실시…전품목 적합 판정 받아

 

인천 남동구가 내년부터 소래포구 등 수산물 방사능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28일 남동구에 따르면 내년 수산물 방사능 검사 강화를 위해 구비 300만 원을 신규 편성했다.

 

이에 내년부터 소래포구를 포함한 지역 수산물 판매업소에서 월 1회 이상 수산물 및 수산물 가공식품을 수거해 방사능 오염 지표인 요오드 및 세슘 검사를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할 예정이다.

 

검사 결과는 구 누리집을 통해 공개한다. 의뢰 결과 수거‧검사 부적합 판정이 나올 경우 해당 수산물은 신속하게 판매를 금지하는 등 확고한 안전 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구는 올해 일본 오염수 방류 이후 지역 대표 수산물 전통시장인 소래포구에서 판매되는 수산물의 방사능 검사를 추진하고 있다.

 

지난 21일까지 구와 시 보건환경연구원 등에서 소래포구 판매 수산물 418건에 대해 실시한 방사능 검사는 전 품목 ‘적합’ 판정을 받았다.

 

박종효 구청장은 “수산물 방사능 검사비에 대한 예산을 신규 편성해 지역 유통 수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검사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할 계획”이라며 “많은 분께서 수도권 대표 어시장인 소래포구를 믿고 찾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지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