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23.1℃
  • 구름조금강릉 23.5℃
  • 맑음서울 25.6℃
  • 맑음대전 24.8℃
  • 맑음대구 26.0℃
  • 맑음울산 22.1℃
  • 맑음광주 25.3℃
  • 맑음부산 23.3℃
  • 맑음고창 21.1℃
  • 맑음제주 22.9℃
  • 맑음강화 19.8℃
  • 맑음보은 22.3℃
  • 맑음금산 22.8℃
  • 맑음강진군 22.6℃
  • 맑음경주시 23.2℃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화성시 향압읍 페인트 공장서 화재…대응2단계 발령해 큰 불 잡아

화재 당시 공장 관계자 3명 대피해 인명피해 없어
오염수 유출되지 않도록 조치하며 진화작업 중

 

화성의 한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15일 오후 8시 36분 화성시 향납읍의 한 페인트 공장에서 화재가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대응1단계에 이어 대응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관 등 인원 160명과 장비 53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펼치고 있다.

 

이후 오전 9시 9분 큰 불을 잡고 연소확대를 막은 소방당국은 대응1단계로 하향했다.

 

화재 당시 공장 관계자 3명이 대피하면서 인명피하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오염수가 유출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불을 완전히 끈 후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최순철·박진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