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4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가스안전公 경기광역본부, 삼성전자와 간담회 개최

"반도체 업계 관계자 간 네트워크 강화 통해 안전관리 업무 공조할 것"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광역본부가 K-반도체 산업지원 및 규제해소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광역본부는 지난 21일 삼성전자 관계자 등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반도체 산업의 성장을 저해하고 기업의 불편을 초래하는 규제를 발굴·개선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공사는 간담회에서 최근 개정된 고압가스안전관리법 중 반도체산업과 관계되는 사항을 안내했다. 또한 삼성전자가 현장에서 겪고 있는 애로사항에 대해 참석자 간 열띤 토론을 거친 후 개선안을 도출했다. 공사는 도출된 개선안에 대해 국내외 유사기준 및 타법 등의 사례 조사를 마친 후 현장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한편 이번 간담회는 그간 업계와의 사전논의를 거쳐 마련됐으며, 향후 정기적인 교류를 위한 초석을 다지는 계기가 됐다.

 

최윤원 경기광역본부장은 “이번 간담회를 기회로 반도체 업계 관계자 간 네트워크 강화를 통한 안전관리 업무 공조가 잘 이뤄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유관 업계와의 간담회를 활성화하여 빈틈없는 안전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오다경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