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4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김창기 국세청장, 인도와 韓기업 세정 지원·이중과세 부담 해소 논의

인도 진출기업 세정간담회 개최 예정

 

국세청이 인도와 세정 경험을 교류하고 우리 진출 기업의 애로사항 지원을 요청했다. 

 

국세청은 21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에서 열린 제8차 한·인도 국세청장 회의에 김창기 국세청장이 참석해 양국 납세자 이중과세 부담을 해소하고, 인도에 진출한 한국 기업이 세무상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인도 국세청의 지원을 요청했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한・인도 국세청은 2011년 이래 정기적으로 국세청장 회의를 개최해 세정현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협력 관계를 강화하고 있다.
 
이번 회의에서 양국 국세청은 세정 경험 공유의 중요성과 진출기업의 세무상 불확실성 해소의 필요성에 깊이 공감하고 변화하는 세정 환경 속에서 납세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탈세의 위험을 낮추는 것이 납세자의 신뢰를 높이는 길이 될 것이라는 점에 의견을 같이했다.

 

한국 국세청은 최근 납세편의 제고 및 민생경제지원을 위해 추진한 미리채움 서비스, 근로·자녀장려금 맞춤형 안내 등의 정책을 소개했다. 또한 사용자 맞춤형 포털·AI 세금비서·챗봇 상담 서비스 등 최신 기술을 활용한 국세행정의 디지털 전환 경험을 공유했다.
 
아울러 양국 청장은 투자 및 교역 확대를 위해서는 납세자의 이중과세 부담을 적극적으로 해소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에 의견을 모았다.

 

특히 김창기 국세청장은 우리 진출기업이 세무상 직면하는 애로사항이 해결될 수 있도록 인도 국세청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와 더불어 김 청장은 '인도 진출기업 세정간담회'를 개최해 우리 진출기업 및 유관기관의 세무애로와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이를 인도 국세청에 전달할 것을 약속했다.

 

국세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과세당국 간 긴밀한 공조체제를 구축해 상호 발전 가능하도록 경험을 공유함과 동시에, 우리 진출기업에게 우호적인 기업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세정 측면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오다경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