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맑음동두천 21.8℃
  • 구름조금강릉 23.0℃
  • 맑음서울 24.4℃
  • 맑음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22.1℃
  • 구름많음울산 21.1℃
  • 맑음광주 21.4℃
  • 흐림부산 21.5℃
  • 구름조금고창 21.5℃
  • 맑음제주 21.7℃
  • 구름조금강화 20.2℃
  • 맑음보은 16.7℃
  • 구름조금금산 17.8℃
  • 맑음강진군 19.3℃
  • 구름많음경주시 22.3℃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임태희, “급식 조리실 근로자, 폐암 걱정 사라질 것”

현장에서 체감하고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안전한 조리환경 조성
2027년까지 1700교 2244억 원 투입, 학교 조리실 환기시설 개선

 

경기도교육청은 근로자의 건강을 위해 경기도형 학교 조리실 환기 개선 기준을 마련한다고 1일 밝혔다.

 

이에 오는 2027년까지 1700교에 2244억 원을 투입해 학교 조리실 환기시설 개선을 완료할 계획이다.

 

앞서 진행한 학교 조리실 환기 개선 사업은 학교 구조상 적용이 곤란하거나 공사 후 소음 및 결로 발생 등으로 현장에서는 불만의 목소리가 높았다.

 

실제 학교 조리실 근로자들은 조리실의 공기질 개선을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 없다고 지적하며 불안감을 호소했다.

 

도교육청은 획기적인 환기 개선과 환기 성능을 철저히 검증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환기설비 설치기준 적용 시 학교 조리실 환경 유형화에 대한 세부 지침을 제시할 방침이다.

 

주요 내용은 ▲유입되는 공기와 배출되는 오염물질의 완벽한 제거를 위한 청정시스템 설치 ▲오염물질 등의 농도를 측정해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한 시스템 구축 ▲풍속․풍량 및 조리실 내 오염물질 등을 자동 제어하는 효율적인 시스템 구축 등이다.

 

특히 조리실의 공기질 결과에 대한 엄격한 자료 관리, 실시간 모니터링과 자동제어시스템을 구축해 최적의 환경에서 일할 수 있는 근로 여건을 조성할 방침이다.

 

도교육청은 이달부터 관련 연구용역에 착수해 오는 9월 말 완료할 예정이다.

 

이어 올해 여름방학에는 경기도형 환기 개선 기준을 적용한 시범학교(2교)도 운영해 경기도형 환기 개선 기준의 전면 적용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올해 겨울방학부터는 자동제어시스템을 갖춘 경기도만의 환기설비 기준을 적용할 수 있도록 개선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으로 보인다.

 

임태희 교육감은 “학교 급식실에 들어오는 공기와 나가는 공기가 청정시스템을 통해 정화됨으로써 학교 내·외부 모두의 공기질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현장에서 믿고 체감할 수 있는 안전한 급식실 구현을 위해 충분한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이보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