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5 (화)

  • 구름조금동두천 25.6℃
  • 구름많음강릉 27.9℃
  • 구름많음서울 25.6℃
  • 흐림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6.5℃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6.0℃
  • 흐림부산 25.3℃
  • 구름많음고창 27.0℃
  • 제주 22.9℃
  • 맑음강화 24.1℃
  • 흐림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5.6℃
  • 흐림강진군 26.1℃
  • 흐림경주시 27.2℃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박재억 신임 인천지검장 “민생침해 범죄 강력 대처할 것”

 

“민생침해 범죄에는 관용 없이 강력하게 대처하겠다.”

 

박재억(53·사법연수원 29기) 신임 인천지검장이 16일 오후 열린 취임식에서 “인천시민을 범죄로부터 보호하고, 대한민국의 관문인 인천공항·항만을 통해 유입돼 발생하는 범죄로부터 국민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이어 “전세사기·불법대부업·유사수신 등 범죄는 서민들에게 막대한 피해를 주고 삶의 근간까지 흔들 수 있다”며 “강력한 대처뿐만 아니라 피해자 보호 지원에도 소홀함이 없게 하겠다”고 했다.

 

인천은 대한민국의 관문인 만큼 마약류 국내 유입 원천 차단에도 힘쓸 방침이다.

 

그는 “마약류의 국내 유입을 원천 차단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며 “공급 사범은 대한민국을 침탈하는 적이라는 생각으로 수사 역량을 집중해 최대한 엄벌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선거 사범도 민주주의 근간을 흔드는 중대 범죄라는 점을 고려해 엄정 대처하겠다”고 전했다.

 

박 지검장은 경남 대아고, 한양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대검찰청 마약과장과 대구지검 포항지청장, 대검 마약·조직범죄부장, 대전지검장 등을 역임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김민지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