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토)

  •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23.2℃
  • 서울 25.8℃
  • 대전 23.6℃
  • 흐림대구 23.9℃
  • 흐림울산 22.9℃
  • 광주 21.9℃
  • 부산 23.1℃
  • 흐림고창 22.9℃
  • 제주 23.7℃
  • 흐림강화 23.6℃
  • 흐림보은 22.2℃
  • 흐림금산 22.8℃
  • 흐림강진군 23.0℃
  • 흐림경주시 23.0℃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남자 유도 중량급 간판’ 이준환(용인대), 세계선수권대회 2년 연속 동메달

남자 81㎏급 동메달 결정전서 샤로피딘 볼타보예프에 한판승

 

‘한국 남자 유도 중량급 간판’ 이준환(용인대)이 2024 국제유도연맹(IJF) 세계선수권대회에서 2년 연속 3위에 입상했다.


세계랭킹 3위인 이준환은 22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무바달라 아레나에서 열린 대회 4일째 남자 81㎏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우즈베키스탄의 샤로피딘 볼타보예프(세계 14위)를 상대로 한판승을 거둬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한 이준환은 후아오 페르난도(포르투갈)와 요헤이 오이노(일본)를 잇따라 꺾고 8강에 올랐다.


이준환은 8강에서 러시아 출신 개인중립선수(AIN) 다비트 카라페탄을 꺾고 4강에 올랐지만 준결승전에서 세계랭킹 2위 타토 그리갈라쉬빌리(조지아)에게 띄어치기 절반으로 패해 아쉽게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이준환은 지난해 세계선수권대회에서도 준결승에서 그리갈라쉬빌리를 만나 패한 바 있다.


동메달 결정전에 나선 이준환은 볼타보예프를 상대로 경기 시작 1분13초 만에 어깨메치기 기술로 절반을 얻으며 기선 제압에 성공했고 이후 경기를 주도하다 3분 12초에 업어떨어뜨리기 절반을 다시 얻어 한판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준환이 4강에서 만났던 그리갈라쉬빌리는 이번 대회 우승을 차지하며 2022년, 2023년에 이어 세계선수권대회 3연패에 성공했다.


이준환은 2022년 혜성처럼 나타나 출전하는 국제대회마다 굵직한 성과를 낸 한국 유도 남자 대표팀의 차세대 간판이다.


지난해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은메달, 지난 4월에 펼쳐진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하는 등 최근 출전한 국제대회에서 꾸준히 입상했다.


세계선수권대회에서도 자신의 입지를 확인한 이준환은 2024 파리 올림픽에서 생애 첫 올림픽 메달을 노린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