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4.6℃
  • 구름많음강릉 32.7℃
  • 서울 26.0℃
  • 흐림대전 30.8℃
  • 구름많음대구 33.3℃
  • 구름많음울산 31.8℃
  • 구름많음광주 31.2℃
  • 구름많음부산 29.8℃
  • 흐림고창 31.7℃
  • 구름많음제주 32.6℃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30.7℃
  • 흐림금산 31.0℃
  • 구름많음강진군 31.0℃
  • 구름많음경주시 34.1℃
  • 구름많음거제 28.6℃
기상청 제공

道, 재난관리기금 21억 시군에 선제 지원…이른 폭염 대비

7~8월 온열질환 예방 위한 선제적 조치
道, 평년보다 빨리 온 폭염에 대비 철저
예방수칙 홍보·보냉장비 보급 등에 활용

 

경기도는 폭염 속 야외 근로자, 논밭 작업자의 안전과 독거노인 등 건강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도 재난관리기금 21억 원을 시군에 선제적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매년 폭염 집중 시기인 7월 말부터 8월까지 온열질환자 급증 등 취약분야 예방 대책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의 경우 도내 발생한 지난해 온열질환자 683명의 64%인 435명이 해당 시기에 발생했다.

 

특히 안전에 취약한 소규모 야외 사업장 근로자와 논밭 작업자는 햇볕에 노출되기 쉽고 적시에 수분을 섭취하기 어려워 온열질환 발생이 집중됐다.

 

이에 도는 취약 분야별 지원 대책을 수립하고 시군의 사업계획을 받아 지원 금액을 이달 중 신속히 교부할 예정이다.

 

세부 지원 내용으로 소규모 공공발주 사업장 등에 7억 6000만 원을 투입해 냉풍기 임대, 얼음조끼 등 보냉장비를 지원하고 온열질환 예방수칙에 대한 홍보를 강화한다.

 

또 고령농업인 폭염 대비에 3억 1000만 원을 지원, 농업인 단체·이통장 등과 연계를 통해 폭염 시 행동요령을 홍보하고 현장밀착 예방 활동 비용 등을 지원한다.

 

아울러 독거노인 등 사회·경제적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9억 3000만 원 지원한다. 이를 통해 무더위쉼터 냉방기 수리·주거취약지역 냉방버스 운영·쿨매트·부채 등 예방 물품을 보급할 예정이다.

 

김능식 도 안전관리실장은 “올해는 평년보다 빨리 찾아온 더위와 강도가 높은 폭염이 예보됐다”며 “도민 안전을 위해 재난관리기금을 폭염 취약 분야에 선제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3월 횡단보도 및 버스정류장 등 1343개소에 생활밀착형 폭염저감시설(그늘막, 스마트쉼터 등)을 확충하기 위해 도 재난관리기금 20억 원을 선제적으로 지원한 바 있다.

 

[ 경기신문 = 이근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