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흐림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30.5℃
  • 구름많음서울 25.7℃
  • 맑음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5.0℃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4.7℃
  • 구름조금제주 25.7℃
  • 구름많음강화 24.3℃
  • 구름조금보은 23.6℃
  • 맑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유영호 도의원 후보 ,유세장 주변 교통사고 신속한 조치로 피해 최소화 '훈훈'

 

선거 유세 도중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신속한 초동 조치로 피해를 최소화한 경기도의원 후보자와 선거운동원들이 있어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특히 제8대 전국동시지방선거가 절정으로 치달으면서 복마전 양상을 보이는 가운데 펼쳐진 선행이어서 ‘진흙탕 속에 핀 연꽃’이라는 찬사가 이어지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유영호 용인시 제8선거구 더불어민주당 도의회의원 후보.

 

유 후보는 27일 오전 수지구 신봉고등학교 삼거리에서 출근길 유세를 마치고 철수하던 중 이 모(신봉고 1) 군의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119 상황실에 신고, 접수했다.

 

이어 함께 있던 운동원들과 사고 현장으로 달려가 골절 등 외상 여부를 확인하고 의식을 잃지 않도록 대화를 유도하는 등 완벽에 가까운 초동 조치를 취했다.

 

또 피해자 체온이 올라갈 것을 염려해 우산으로 그늘막을 만들어 체온을 유지한 후 도착한 119 구급차량에 이 군을 인계했다.

 

이 군은 곧바로 수원 성빈센트병원으로 이송돼 CT 촬영 등 검사와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 후보는 “사고 현장을 바로 목격해 병원으로 빠르게 연계할 수 있어서 다행”이라며 “당연히 해야할 일을 했을 뿐”이라고 겸손해 했다.

 

[ 경기신문 = 최정용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