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21.7℃
  • 맑음대전 20.0℃
  • 맑음대구 24.1℃
  • 맑음울산 21.0℃
  • 맑음광주 21.9℃
  • 맑음부산 22.6℃
  • 맑음고창 17.2℃
  • 맑음제주 21.8℃
  • 맑음강화 17.4℃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21.0℃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수원시, 노숙인 등 80여명에 코로나19 백신 접종 실시

백신 접종 신청자들의 접종 이력 확인 후 대상자 선정
“노숙인 건강 보호와 감염 확산 최소화 노력할 것”

 

수원시는 17일 수원역 정나눔터에서 노숙인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했다.

 

수원시에 따르면 이날 팔달구보건소 의료진은 거리 노숙인, 노숙인 시설 입소자·종사자 등 백신 접종에 동의한 80여 명(4차 접종 대상자, 1~3차 미접종자 등)을 대상으로 예방접종을 진행했다.

 

앞서 수원시는 지난달 20~25일 노숙인 시설과 협력해 노숙인들에게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홍보하고 접종 신청을 받았다. 이후 팔달구보건소가 신청자의 접종 차수·접종 백신 종류 등 접종 이력을 확인하고 대상자를 선정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정부가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대상을 50대 이상과 18세 이상 기저질환자 등으로 확대했지만, 거리 노숙인은 대상에서 제외됐다”며 “코로나19 재유행 상황에서 노숙인의 건강을 보호하고, 감염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정창규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