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6 (토)

  •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10.6℃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12.4℃
  • 맑음울산 13.2℃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7.4℃
  • 맑음제주 14.3℃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4.5℃
  • 맑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9.7℃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경기도체육회, 도내 대학 10곳과 협약, 지원금 전달

성균관대, 경기대, 용인대, 명지대, 경희대, 중앙대 등과 협약 체결
도내 10개 대학에 훈련용품 구입비 등 6억 1000만원 상당 지급

 

경기도체육회는 다음 달 7일부터 13일까지 울산광역시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대비 도내 체육대학 및 대학운동부 지원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하고 지원금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협약식은 지난 19일 성균관대학교를 시작으로 20일 경기대학교, 21일 용인대학교, 23일 명지대학교, 26일 경희대학교, 27일 중앙대학교에서 개최됐다.


도체육회는 이번 협약을 통해 도내 10개 대학에 6억 1000만원 상당의 지원금을 전달했으며 이 지원금은 대학 및 대학운동부별 훈련용품 구입, 대학 운동부 운영, 동계훈련비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원성 경기도체육회장은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 출전하는 선수단 중 대학 운동부 선수는 275명으로 전체 출전선수의 17.3%에 달하며 매년 좋은 성적으로 경기도 종합우승에 기여하고 있다”면서 “매년 대학 운동부가 선수 수급, 대학 운영상의 문제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도체육회 지원금을 외에도 기업연계 사업 등을 통해 도내 체육대학 및 대학운동부가 발전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한진수 용인대학교 총장은 “매년 대학 발전을 위해 지원해주시는 경기도체육회에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전국체육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지원에 보답하겠다”고 답했고, 이윤규 경기대학교 총장은 “대학운동부 운영에 있어 경기도체육회의 도움이 큰 힘이 되고 있고 앞으로도 경기도체육회와 경기대학교는 상생하며 경기도 체육발전을 위해 노력할 수 있는 동반자이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또 유병진 명지대학교 총장은 “우리 대학은 운동부 육성에 힘쓰고 있고 대학운동부를 위한 체육회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이번 지원금 전달식이 운동부가 활기를 되찾는 계기가 되기 바라고 앞으로도 명지대학교는 대학 체육계의 전문 선수 육성에 앞장서 경기체육의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