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흐림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3.3℃
  • 서울 3.3℃
  • 맑음대전 1.2℃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2.2℃
  • 맑음광주 2.7℃
  • 맑음부산 2.7℃
  • 맑음고창 1.3℃
  • 구름많음제주 5.9℃
  • 구름많음강화 4.1℃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코웨이 물빛소리 합창단, '2023 전국장애인합창대회'서 금상 수상

 

코웨이는 코웨이 물빛소리 합창단이 '제31회 전국장애인합창대회'에서 금상(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전국장애인합창대회는 UN이 지정한 세계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장애인 문화예술 발전과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매년 개최한다. 올해 시상식은 1일 서울 영등포구 글래드호텔에서 진행했다.

 

올해 대회는 지난달 16일 충남 천안시 예술의전당에서 열렸다. 각 지역 시·도 예선을 거쳐 17팀이 본선에 진출했으며 코웨이 물빛소리 합창단은 서울장애인합창예술제에서 1위를 차지해 서울지역 대표로 본선에 올랐다.

 

코웨이 물빛소리 합창단은 이번 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하며 창단 1년만에 값진 성과를 이루게 됐다. 단원 규모를 총 20명으로 확대해 한층 풍부해진 음색으로 경연곡 '담쟁이'를 선보였다.

 

코웨이 관계자는 "전국의 장애예술인들과 하나 돼 꿈과 희망을 전하는 무대에 올라 수상까지 하게 돼 영광"이라며 "한계를 극복하고 늘 새롭게 도전하는 물빛소리 합창단의 열정적인 모습이 장애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고 긍정의 힘을 전파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코웨이 물빛소리 합창단은 문화예술을 통한 장애인 직업 재활과 장애 인식 개선을 목적으로 지난해 12월 창단했다. 다양한 지역사회 행사에서 공연하며 시민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다.

 

[ 경기신문 = 백성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