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맑음동두천 26.4℃
  • 맑음강릉 32.0℃
  • 구름많음서울 26.6℃
  • 맑음대전 28.0℃
  • 구름조금대구 27.3℃
  • 구름조금울산 25.8℃
  • 맑음광주 25.9℃
  • 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25.7℃
  • 맑음제주 25.9℃
  • 구름조금강화 25.6℃
  • 구름조금보은 26.1℃
  • 구름조금금산 26.2℃
  • 구름조금강진군 25.1℃
  • 맑음경주시 25.8℃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실종' 인천 소방관 12일 만에 숨진 채 발견

27일, 양주시 불곡산 인근 등산로 50m 지점

 

인천소방본부 소속으로 지난 15일 실종된 30대 공무원이 오전 11시 25분경 불곡산에서 시신으로 발견되었다.

 

실종자는 지난 15일 14시경 인천광역시 계양구 소재 자택에서 승용차로 외출한 뒤 같은날 16시부터 행방이 묘연해졌다.

 

다음날인 16일 10시 27분경 실종자의 어머니로부터 실종신고가 접수되어 양주소방서에서는 총 12일의 수색기간동안 소방, 경찰, 의용소방대 구조인력 774명과 장비 124대를 동원해 일대 수색을 개시했다.

 

수색 결과 27일 오전 안타깝게도 실종자는 불곡산 능선 인근 등산로 밖 50m 떨어진 위치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신고가 접수된 16일, 경찰과 공조하여 실종자 위치추적과 CCTV등 확인 결과 경기도 섬유지원센터 반경 2Km로 확인되어 양주소방서장 지휘하에 소방, 경찰인력을 동원하여 수색작업을 벌였다.

 

수색 2일차인 17일, 10시53분경 양주시청 충혼탑 주차장에서 실종자의 차량을 발견하여 주변을 집중 수색해왔다.

 

이후 불곡산과 산북동 일대 수색작업을 진행했고 양주소방서 구조대 6명 및 경찰 3명의 합동수색 중 인명구조견이 실종자의 흔적을 탐지해 수색 12일차인 27일 실종자가 발견되었다.

 

한편, 현재 30대 공무원 시신은 경찰에 인계되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 경기신문 = 이호민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