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일)

  • 맑음동두천 -10.5℃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7.0℃
  • 박무대전 -6.8℃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4.1℃
  • 광주 -2.0℃
  • 맑음부산 -2.0℃
  • 구름많음고창 -3.3℃
  • 흐림제주 4.5℃
  • 맑음강화 -9.2℃
  • 맑음보은 -5.2℃
  • 맑음금산 -7.7℃
  • 맑음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김포시 상륙 '비상'

 

김포지역 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추석연휴에 발생해 중수본이 해당농가에 초동방역팀과 역학 조사반을 파견해 외부인과 차량의 농장 출입을 통제하고 나섰다.

 

24일 시에 따르면 해당 농장에서 돼지 9마리가 폐사한 것에 경기도 동물위생시험소에서 정밀검사를 벌인 결과 ASF 발생이 확인됐다.

 

이는 이달 들어 돼지농장 ASF 발생은 포천시와 강원 철원군 사례에 이어 김포시가 세 번째다.

 

이에 따라 중수본은 농장 간 수평전파를 막기 위해 지난 22일 오후 8시 30분부터 48시간 경기도와 강원 철원군, 인천광역시 소재 축산 관계 시설 종사자와 차량에 대해 일시이동중지명령를 내렸다.

 

이 밖에 해당 농장뿐 아니라 인접 농장에서 사육 중인 돼지에 대해 살처분을 실시했다.

 

이 농장 반경 10㎞ 내에는 돼지농장이 총 11곳이 있고, 특히 500m 내에 돼지 2 500마리를 기르는 농장 1곳이 있다.

 

아울러 중수본은 김포시 발생 지역과 인접한 인천 강화군, 경기 고양시·파주시 등에 대해서는 소독을 강화했다.

 

한편 중수본은 지난 23일 농림축산식품부, 행정안전부, 환경부 등과 지자체가 참석하는 긴급 방역상황 회의를 갖고 ASF 발생상황을 진단하고 방역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 경기신문 = 천용남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