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4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道, 도내 반도체 클러스터 추진 위한 원스톱 지원체계 구축

도-시군-사업시행자 간 협력체계 마련
사전검토, 컨설팅 등 지원도 강화 예정
AI반도체 수요증가 예상에 따른 지원도

 

경기도가 도내 대규모 반도체 공장 생산계획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안정적 인프라 구축을 위한 밀착 지원체계를 구축한다.

 

22일 도에 따르면 다음 달부터 현재 조성 중이거나 계획 중인 반도체 산업단지 관련 시군 담당 부서, 기업체 등과 상시 소통채널을 마련해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인허가 기간 단축을 위한 사전검토와 컨설팅 등의 지원도 강화할 계획이다.

 

이밖에 올해에는 메모리뿐만 아니라 AI반도체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반도체 경기회복에 대응해 선제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을 실시할 계획이다.

 

송은실 도 반도체산업과장은 “반도체 공장의 안정적인 인프라 확보는 반도체 산업을 위한 핵심 경쟁력의 필수 요소”라며 “인프라는 제조라인과 마찬가지로 대규모 투자·인허가 등 장시간이 소요돼 적극적인 정책의지와 제도적 지원이 중요하다”고 지원체계 구축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도는 지난달 31일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와 평택 첨단복합 산업단지의 산단계획을 심의 의결했다.

 

이에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일반산업단지 변전소 부지조정, 가스공급설비 확충 등 계획이 위원회를 통과하면서 오는 2027년 5월 공장 가동을 목표로 전력공급 등 기반시설 조성이 가능해졌다.

 

평택 첨단복합 일반산업단지는 반도체 생산에 필수적인 특수공정 가스를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4~6라인에 제공하기 위한 배후단지다.

 

조성계획이 위원회를 통과하면서 오는 2026년 3월부터 삼성전자 평택공장에 안정적인 가스공급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 경기신문 = 이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