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용인특례시, 기후변화체험교육센터 강사·해설사 모집

 

용인특례시는 처인구 남동 기후변화체험교육센터에서 활동할 강사와 해설사 각각 10명 씩을 오는 3월 6일까지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센터는 전시관과 습지를 활용한 다양한 체험‧해설 프로그램과 찾아가는 기후환경교육을 통해 다양한 세대에 맞춤형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강사는 기후환경교육 프로그램 교육을 담당하고 해설사는 전시관 이용 등을 안내한다.

 

신청은 용인특례시 홈페이지 채용공고에서 신청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 또는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시는 내달 중순 합격자를 개별 통지할 예정이다. 합격자는 연말까지 활동하게 된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특례시 홈페이지 채용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용인시기후변화체험교육센터는 지난 2015년 3월 개관해 2022년 6월 대한민국 환경교육한마당 사회환경교육대회 우수상을 받는 등 기후 환경 교육에 앞장서고 있으며 연 2만명 정도의 시민이 방문하고 있다.

 

윤재순 기후대기과장은 “탄소중립과 기후변화 교육의 중추 역할을 하는 기후변화체험교육센터 강사와 해설사 모집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후변화체험교육센터는 내달부터 정기휴관일인 월요일에 더해 안전점검과 보수 등을 위해 일요일도 휴관하며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문을 연다.

 

한편, 센터 강사들은 지난해 10월에 열린 ‘2050 탄소중립 가을피크닉’에 쓰인 현수막을 세탁해 제작한 16개의 선풍기 커버를 지난 19일 운학 5통 삼삼경로당에 전달했다.

 

[ 경기신문 = 최정용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