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1.0℃
  • 맑음서울 -2.4℃
  • 맑음대전 -1.3℃
  • 구름조금대구 2.4℃
  • 구름조금울산 2.7℃
  • 구름조금광주 -0.7℃
  • 구름조금부산 5.2℃
  • 흐림고창 -2.2℃
  • 흐림제주 2.8℃
  • 맑음강화 -3.5℃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2.3℃
  • 구름조금거제 4.4℃
기상청 제공

尹, 경제부총리 최상목·농림부 송미령 등 6개 부처 중폭 개각

기재부·농림부·보훈부·국토부·해수부·중기부
“경제 녹록지 않은 상황에 속도·전문성↑”

 

윤석열 대통령은 4일 기획재정부 등 6개 부처에 대한 장관 후보자를 지명하며 순차적인 ‘2기 내각’ 구성에 돌입했다.

 

김대기 대통령실 비서실장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에서 브리핑을 열고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로 최상목 대통령실 경제수석을 발탁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농림축산식품부 후보자 송미령 전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부원장, 국가보훈부 후보자 강정애 전 숙명여대 총장, 국토교통부 후보자 박상우 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해양수산부 후보자 강도형 한국해양과학기술원장,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오영주 외교부 2차관 등을 내정했다.

 

김 실장은 먼저 최상목 경제부총리 후보자에 대해 “정통 경제관료로 대통령실 경제금융비서관, 기재부 1차관을 거쳐 거시금융 등 경제 전반에 걸친 해박한 지식과 통찰력을 갖춘 경제 정책 최고 전문가”라고 소개했다.

 

송미령 농식품부 장관 후보자와 관련해서는 “도시·농촌 균형발전 전문가로서 현재도 대통령 직속 농어촌특별위원회 위원으로 윤석열 정부의 농정정책 참여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강정애 보훈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선 “저명한 여성 경영학자로 경륜 있고 학교 내에서도 신망이 두터운 교수”라며 “6·25 참전용사의 딸로, 보훈정책에도 평소 남다른 관심과 식견을 갖춘 적임자”라고 했다. 강 후보자의 아버지는 6·25 참전 무공훈장 수훈자 강갑신씨다.

 

김 실장은 박상우 국토부 장관 후보자는 “풍부한 정책 경험과 현장 경험을 두루 겸비하고 있어서 국민의 주거 안정을 강화하고 모빌리티 혁신도 이끌 수 있는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했다.

 

‘1970년생’ 강도형 해수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선 “이번 장관 후보자 중 가장 젊다”며 “해양자원 분야에서 우수한 연구업적을 쌓고 해양과학기술원장에 당시에도 파격 발탁된 이후에 원만한 조직관리로 호평받았다”고 했다.

 

오영주 중기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 김 실장은 “경제 외교 분야에서 쌓은 다년간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리 중소벤처기업의 신시장 개척과 글로벌화를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국회와 대내외 경제 상황이 녹록지 않은 상황에서 속도감·전문성 있게 일을 추진하려는 것”이라며 “국정 운영이 흔들리지 않게 평탄히 갈 수 있게 전문가 위주로 기용한 것으로 안다”며 개각 배경을 설명했다.

 

[ 경기신문 = 김한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