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0.8℃
  • 맑음서울 -7.0℃
  • 대전 -2.3℃
  • 흐림대구 1.4℃
  • 흐림울산 2.1℃
  • 흐림광주 0.8℃
  • 흐림부산 3.6℃
  • 흐림고창 0.1℃
  • 흐림제주 6.4℃
  • 맑음강화 -7.5℃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2.4℃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구리 토평동 창고 화재로 10억 피해

에어컨 2000대 등 불 타

 

지난 3일 오후 10시쯤 구리시 토평동의 한 바인더 보관 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인근 창고로 번져 6개 동 1911㎡를 태웠으며 보관 중이던 바인더 완제품과 에어컨 2000대 등이 탔다.

 

이 불로 10억 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1시간 30여 분만인 이날 오후 11시 35분쯤 큰 불길을 잡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 경기신문 = 이화우 기자 ]